문화가 있는날.청춘마이크와 함께하는 9월의 가을소풍
상태바
문화가 있는날.청춘마이크와 함께하는 9월의 가을소풍
  • 송영현 기자
  • 승인 2019.10.02 1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제=코리아플러스방송 】 송영현 기자 =전라북도문화관광재단(대표이사 이병천, 이하 재단)이 청춘마이크에 관심을 가진 지역민들에게 감사하는 마음을 담아 “청춘마이크와 함께하는 9월의 가을 소풍” 행사를 추진한다.

 

올해 4월부터 8월까지 전북․전남․광주 지역의 총 27개소에서 진행된 청춘마이크는, 앞으로 11월까지 남은 23개소에서의 공연을 남겨두고 있다. 전통시장, 지역축제장, 문화소외지역 등 국민들의 다양한 일상공간에서 문화예술을 즐길 수 있는 청춘마이크는 청년 예술인들의 무대공연을 지원하고 있다.

9월 문화가 있는 날 주간에는 야외 활동이 많아진 가족 단위 관광객과 도민들을 대상으로 가을 향기를 물씬 느낄 수 있는 공연을 준비했다.

9월 25일 수요일에는 전북 김제 전통시장, 전남 완도 5일시장, 광주 운천저수지에서 공연이 펼쳐진다.

김제 전통시장에서 오후 2시부터 김진성, 여시, 이상한계절, 이희정밴드가, 완도 5일시장에서는 오후 2시부터 달팽이껍질, 무드리스트, 반도네온 김국주밴드, 틱댄스프로젝트가, 광주 운천저수지 야외무대에서는 오후 6시부터 욱쇼, 작곡가 이승규, 졸리브라스사운드, 프로즌우드 앙상블이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9월 27일 금요일에는 전북 정읍 내장산단풍생태공원, 전남 고흥 녹동항 바다정원, 광주 봉선시장 공동판매장에서 이뤄진다.

정읍 내장산 단풍생태공원에서 오후 2시부터 E.P.L., 가야금앙상블 월향, 고니밴드, 김성수모던재즈트리오, 스크램블즈가, 전남 고흥 녹동항 바다정원에서는 오후6시부터 다다, 소리메굿 나래, 퓨전앙상블 블랑, 프로젝트앙상블 련이, 광주 봉선시장 공동판매장에서는 오후 4시 반부터 더핑거스타일, 버블타이거, 재즈밴드 크림, 창작국악그룹 노라, 한국무용그룹 숨이 청춘마이크 무대에 오를 예정이다.

‘문화가 있는 날’은 국민이 일상에서 문화를 쉽게 접할 수 있도록 매달 마지막 수요일(해당 주간 포함)에 다양한 문화 혜택을 제공하며, 공공도서관, 박물관, 도서관, 미술관 등에서 공연‧전시 등의 문화행사를 접할 수 있다.

문화가 있는 날 대표사업인‘청춘마이크’는 재단과 지역문화진흥원이 주관하고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해 만 34세 미만의 청년 아티스트에게 버스킹 무대를 제공함으로써 청년들의 꿈을 키우고 전문성을 가진 예술가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청춘마이크 광주‧전라권의 월별 공연 일정과 장소는 매달 중순경 재단 홈페이지(www.jbct.or.kr)와 SNS(페이스북, 인스타그램)를 통해 소개되고 있다.

자세한 내용은 재단 문화사업팀(063-230-7441, 7444)에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