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산군, 돌발해충 공동방제 총력
상태바
금산군, 돌발해충 공동방제 총력
  • 오동환 기자
  • 승인 2020.06.10 19: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읍·면 약제 사용 마을별 공동방제 참여 필요
【금산=코리아플러스방송】 오동환 기자 = 충남 금산군은 지난 8일 농업기술센터, 산림녹지과, 과수재배 농업인 협동으로 제원면 명곡리 과원집단재배지(10ha)에 드론, 광역방제기, SS기 등을 동원해 돌발해충 공동방제를 실시하고 있다. (사진제공=금산군)

【금산=코리아플러스방송】 오동환 기자 = 충남 금산군은 지난 8일 농업기술센터, 산림녹지과, 과수재배 농업인 협동으로 제원면 명곡리 과원집단재배지(10ha)에 드론, 광역방제기, SS기 등을 동원해 돌발해충 공동방제를 실시했다.

돌발해충은 산림의 활엽수와 배, 사과, 포도, 콩 같은 농작물을 흡즙하거나 그을음 같은 피해를 주는 해충이다.

농경지에서 약을 뿌리면 인근 산림으로 도망갔다가 수일 뒤 다시 농경지로 돌아오기 때문에 발생 시기에 맞춰 서식지를 동시 방제해야 한다.

군은 금산의 이번 월동기(10월~5월) 기온이 0.2℃가량 높아 부화량이 늘어 날것으로 전망하고 부화한 곳 방제를 추진해 인근으로 피해가 확산되지 않도록 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현재 갈색날개매미충, 미국선녀벌레 등은 현재 약충 부화가 50% 정도 이뤄져있다”며 “오는 6월 20일까지 집중방제 기간으로 설정하고 각 읍·면에 약제를 배부했으니 마을에서도 공동방제를 함께 진행해주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