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폐업한 유해화학물질 사업장 위법사항 없다
상태바
천안시, 폐업한 유해화학물질 사업장 위법사항 없다
  • 김태화 기자
  • 승인 2020.07.18 2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이달 10일까지 소방서와 합동으로 사업장 특별 점검 실시한 결과 발표

천안=코리아플러스방송김태화 기자 =  천안시는 화학사고 예방 및 선제적 대응을 위해 이달 10일까지 소방서와 합동으로 폐업한 유해화학물질 사업장 11개소에 대해 특별점검을 실시한 결과 위법사항은 발견하지 못했다고 밝혔다.

시는 2015년부터 현재까지 폐업한 유해화학물질 사업장 중 보관저장업, 사용업, 판매업 허가를 얻었던 사업장을 대상으로 유해화학물질 보관 유무, 유해화학물질 저장·취급시설 현황 및 관리 상태, 위험물 저장·취급·관리 상태 등을 점검했다.

합동 점검 결과 위법사항은 발견하지 못했으며, 유해화학물질 폐업 사업장들은 적법하게 사업장을 관리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폐업한 유해화학물질 사업장들에 대한 현황을 지속적으로 확인해 사전재해위험요인을 해소하고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